뉴스/칼럼

작년 공공임대 15만가구 공급…9,000가구 초과 달성
  • 자료출처 : 국토교통부
  • 날짜 : 2021.02.02
  • 조회수 : 84
  • 댓글 0
  • 프린트 아이콘

 

 

국토교통부는 작년 공공임대주택 공급 실적을 집계한 결과 주거복지로드맵 등에 따른 연간 공급계획인 141,000가구보다 9,000가구 많은 15만가구를 공급(준공)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2일 밝혔다.

 

유형별로는 건설임대주택 72,000가구, 기존 주택을 매입하여 공급하는 매입임대주택이 28,000가구, 기존 주택을 임차하여 재임대하는 전세임대주택이 5만가구 공급되었다.

 

지역별로는 전체 공급물량의 61%92,000가구를 수도권에 공급하였으며, 지방권은 39%58,000가구를 공급하였다.

 

국토교통부는 주거복지로드맵에 따라 공공임대주택을 연평균 14만가구 수준으로 꾸준히 공급하여 ’25년까지 장기 공공임대주택 재고를 240만가구 확보하고, 재고율을 OECD 평균 8%를 상회하는 10%까지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공공임대주택은 ’18~’20, 3년간 총 438,000가구가 공급되었으며, ‘주거복지로드맵에 따른 공급계획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있다.

 

’19년말 기준, 장기 공공임대주택 재고는 1584,000가구로, 재고율 7.4%였으나, ’20년에 15만가구를 공급함에 따라 ’20년말 기준 공공임대 재고를 약 170만가구 확보할 것으로 전망되며, 재고율은 OECD 평균인 8% 수준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국토부 김정희 주거복지정책관은 “2020년은 장기 공공임대주택 재고율이 OECD 평균을 달성하는 의미있는 해로, 이를 계기로 공공임대주택의 양적인 확대뿐만 아니라 질적으로도 상향하여 살고 싶은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0 내댓글

0/300